사설.칼럼 > 취재수첩

A형간염의 역습

2019년 05월 14일 16시 55분 동두천연천시사신문

최근 서울·경기를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중인 A형간염의 기세가 심상찮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2014년 1307건이던 A형간염 발생건수는 2015년 1804건, 2016년 4679건, 2017년 4419건, 2018년 2436건에서 올해 다시 급증, 5월 현재 확진수가 3888건으로 벌써 지난해 발생건수를 초과했다. 특히, 경기도가 1092명으로 가장 많고 서울이 570명으로 두 지역 감염자가 전국의 45%를 차지하고 있다. 연령별로는 20~40대 환자가 85%다.

간염은 간세포가 염증으로 파괴되는 병이다. A·B·C·D·E·G까지 6종류나 되는 간염 중 그나마 덜 생소한건 ‘B형간염’과 ‘C형간염’정도로 만성간염인 B형·C형은 6개월 이상 잔류하면서 간세포를 서서히 파괴하지만 A형간염은 ‘단시간 내 더 심하게’ 간세포를 파괴한다.

본격적으로 간세포가 파괴되면 간 효소수치가 1만을 훌쩍 뛰어넘고(정상 10~30) 심할 경우 간 기능이 정지되는 전격성 간염으로 이어지며 이 경우 간 이식 외 대안이 없다. 드물지만 심각한 합병증을 동반할 경우 환자 1000명 중 1~3명(0.1~0.3%)정도의 치사율을 보인다.

1970년대 이전 출생자는 당시 위생 환경이 좋지 않아 A형간염에 노출돼도 가볍게 앓은 후 항체가 형성되는 경우가 많았다.
하지만 그렇지 않은 1970년대 후반~1996년 출생자들의 취약성에 많은 전문가들이 경고하고 실제로도 3·40대 발병률이 가장 높다.

질본의 2015년‘연령별 A형간염 방어항체 여부 조사’결과에서도 50·60·70대 항체보유율은 99%에 육박했지만 40대 80%, 30대 30%, 20대 12%로 뚝 떨어진다.
20대 10명 중 8~9명은 A형간염에 노출되면 속수무책이라는 수치다. A형간염은 지난 2010년 1군 법정감염병(오염된 물, 음식으로 전파)으로 지정, 2012년 이후 출생자는 보건소·지정병원에서 주소지와 무관하게 무료접종 대상이다.

하지만 ‘감염위험군’ 임에도 민간병원 유료접종을 해야 하는 20~40대 성인들은 12~20만 원에 육박하는 가격표 앞에서 고민하고 적잖은 이가 발길을 돌린다. 6개월 간격으로 2회 맞아야 하는 A형간염 예방접종은 보통 1회 6~10만 원으로 2차 접종까지 계산하면 접종 비용은 꽤나 부담스러운 금액이 된다.

게다가 만 40세 이상은 항체보유 검사 결과 이후에나 접종이 가능해 검사비용(약 3만 원)도 추가된다. 보건소 예방접종은 해당 지자체 소관으로 민간병원보다 저렴한 접종이 가능하지만 대부분 보건소는 예산문제로 성인 A형간염 예방접종에 손을 놓고 있다.

동두천·연천의 보건소 역시 성인 A형간염 예방접종이 불가하다. 하지만 아주 드물게 동대문구 보건소에서는 성인 A형간염 예방접종을 진행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구청 관계자는 “구민 건강을 위해 2012년부터 예산을 편성, 민간병원보다 약 50% 저렴하게 A형간염 예방접종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비해 창의·선제·실효적인 대책 없이 예방수칙 전파, 접종권고로 일관하는 동두천·연천의 아쉬운 공공의료복지 덕분에 관내 20~40대 성인(동두천 3만7499명, 연천 1만5182명)들은 1000원이라도 저렴한 민간병원을 찾느라 오늘도 분주하다.

또한 관내 20~40대 기초생활 수급자(동두천 738명, 연천 349명)와 장애인(동두천 1126명, 연천 426명)들을 우선 배려해야 하지만 공공의료복지의 스포트라이트는 여전히 그들을 비추지 않고 있다.

현재 관내 확진자는 3명(동두천 3명, 연천 0명)으로 50일에 이르는 잠복기간, 역학조사의 제한성, 2·3차 의료기관이 절대 부족한 지역특성 등을 고려하면 창의·선제·실효적인 예방책과 빠른 적용이 확산세 둔화와 집단감염 차단의 핵심이다.

물론 빠듯한 지자체 예산 규모지만 우선 배려가 필요한 계층과 여유가 있다면 감염위험 연령대·우려직종의 종사자까지 의료복지 빈틈이 메워지기를, 이미 의지를 갖고 실행 중인 지자체를 벤치마킹하길 기대한다.



정호영 기자 | 다른기사보기 | ultra0420@naver.com
- Copyrights ⓒ 동두천연천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www.dysisa.com/main/main_news_view.php?seq=4059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URL복사

네티즌의견

의견숨기기
이름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비밀번호
제목 의견등록
내용
스팸방지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