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지방자치 > 정치

김성원 의원, 제21대 총선 예비후보 등록

“더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더 악착같이 일하겠다”

2020년 02월 20일 18시 34분 동두천연천시사신문


김성원 국회의원(미래통합당)이 20일 오후 동두천시선거관리위원회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예비후보로 정식 등록하며 본격적인 총선 준비에 돌입했다.

김 의원은 아직 선거구가 획정되지 않았지만 초심 그대로, 지역 주민과 더 가까운 소통을 위해 현역 의원 중에서는 이례적으로 빨리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김 의원은 예비후보로 등록하며 “4년 동안 3대(代)가 행복한 동두천·연천을 만들겠다는 각오로 지역발전의 초석 마련을 위해 악착같이 일했다”면서 “오랜 지역 숙원사업들이 성과를 나타내는 만큼 의정활동 경험을 살려 더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더 악착같이 일하겠다”며 총선에 임하는 각오와 포부를 밝혔다.

김 의원은 지난 20대 총선에서 동두천시연천군 64개 전 투표소 승리, 당 지역구 최연소 국회의원 당선 등 유의미한 기록을 세우며 국회에 입성했다.

이어 야당 초선의원임에도 유례없이 3년 연속 예결위원으로 활동하며 국비 7730억 원·특별교부금 518억 원의 지역예산을 확보했고, 4년 연속 국정감사 우수의원 선정과 당 대변인을 포함한 주요 당직을 역임하는 등 걸출한 능력을 인정받았다.

또 접경부성장촉진권역 신설(수정법), 장기 방치 건축물 강제수용(제생병원 개원), 경기도 분도(경기북도 신설), 가축전염병 예방(ASF 피해농가 지원), 국립묘지 설치(국립 연천현충원 유치) 등 법률 개정안 112건을 대표 발의했고 1364건의 법률안을 공동발의 한 전문성과 성실함을 인정받으며 의정활동 31관왕에 올랐다.

아울러 지역 숙원사업인 신천 악취, 동두천 국가산단 조성, 국도 3호선 대체우회도로 개통, 국립 연천현충원 유치, 동두천·연천 복선전철 등 산적한 현안들의 해결에도 괄목할 만한 성과를 올렸다.

김 의원은 “4년 동안 매일 국회와 지역을 왕복하니 지구 5바퀴 반에 해당하는 24만㎞를 오갔다”면서 “이런 열정을 바탕으로 남아있는 20대 국회의원 본연의 의정활동과 예비후보로서 선거운동을 병행하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의 선거사무소는 지행동 신시가지 영스포츠타운 3층(지행동 691-5, 302호)에 주민 누구나 자유롭게 찾아와 지역현안을 소통할 수 있는 공간으로 준비했고, 전곡읍 구석기사거리에 후원회 사무실(전곡역로 45, 3층)을 개소했다.

한편, 김 의원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고 선거구 획정안 확정 이후 본격적인 예비후보 출마선언과 지역발전 비전제시, 공약발표 및 선거사무소 개소식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호영 기자 | 다른기사보기 | ultra0420@naver.com
- Copyrights ⓒ 동두천연천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www.dysisa.com/main/main_news_view.php?seq=4105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URL복사

네티즌의견

의견숨기기
이름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비밀번호
제목 의견등록
내용
스팸방지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