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지방자치 > 지방자치

민통선 내 지방하천 기본계획 수립

연천 마거천·적거천 종합관리 방안 마련

2020년 05월 07일 15시 33분 동두천연천시사신문


경기도가 연천군 중면을 흐르는 마거천 등 민통선 내 지방하천 2곳에 대한 ‘하천기본계획’ 수립에 나선다.

도내 민통선 이북지역에 위치한 지방하천은 사천, 고잔천, 흑석천, 중사천과 마거천, 적거천 등 6곳으로, 이중 사천과 고잔천, 흑석천, 중사천은 비무장지대(DMZ) 내를 흐르고 있다.

현행 하천법에 따라 도내 497개 지방하천 중 491곳은 하천기본계획이 수립돼 있지만 민통선 내 6개 하천은 군사지역 특성상 접근성이 떨어지고 현장 조사가 쉽지 않아 계획 수립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게다가 지난 2018년 마거천·적거천 일대에 집중호우로 제방유실과 농지침수 피해가 발생하는 등 수해 재발 방지를 위해 반드시 하천기본계획을 수립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홍수피해 방지를 위한 하천공사를 진행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하천기본계획이 미리 수립돼야하기 때문이다.

이에 도는 해당 하천 지역 관할 군부대와 지속적으로 협의를 추진, 마침내 민통선 내 지방하천에 대한 새로운 하천기본계획을 수립할 수 있게 됐다.

이번 하천기본계획 수립 대상은 연천군 중면을 흐르고 있는 지방하천인 마거천 9.15㎞와 적거천 4.9㎞ 등 총 14.05㎞이다.

도는 올해 4월부터 2021년 10월까지 용역을 추진하고 지형 및 기후, 지역특성 등 하천현황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홍수방어를 위한 하천의 종합적인 정비와 자연친화적 이용 방법, 보전 및 관리 방안 등을 도출할 계획이다.

특히, 인근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홍수에 안전하면서도 생태계 보전과 친환경적인 하천 공간을 만드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고강수 경기도 하천과장은 “이번 하천기본계획 수립은 도민들의 안전한 삶을 보장하기 위해 추진되는 정책”이라며 “향후에는 한반도 평화시대를 대비해 DMZ 내 4개 하천에 대해서도 하천기본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동두천연천시사신문 기자 | 다른기사보기 | kioaio@hanmail.net
- Copyrights ⓒ 동두천연천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www.dysisa.com/main/main_news_view.php?seq=41242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URL복사

네티즌의견

의견숨기기
이름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비밀번호
제목 의견등록
내용
스팸방지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