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정뉴스 > 종합

경기도소방, 가을철 산악사고 ‘주의’ 당부

‘실족’, ‘추락’ 등 9~10월 산악사고 1년 중 최다

2020년 10월 20일 14시 10분 동두천연천시사신문


경기도 소방재난본부가 ‘실족’과 ‘추락’ 등 크고 작은 산악사고가 이어지고 있다며 가을철 산악사고 주의를 당부했다.

20일 도 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도내에서 발생한 산악사고는 ▲2018년 1738건 ▲2019년 1719건 ▲올해는 들어 이달 19일까지 1925건 등 총 5382건으로 집계됐다.

특히 올해는 아직 10월 중순임에도 불구하고 2018년과 2019년 산악사고 발생 건수를 훨씬 넘긴 상황이어서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3년간 발생한 사고를 시기별로 보면 ▲9~10월이 1366건(25.4%)으로 가장 많고 ▲5~6월이 1134건(21.1%)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체 산악사고의 46.5%(2500건)를 차지하는 수치로, 산악사고 2건 중 1건은 늦봄과 가을 4개월 동안 발생함을 가리킨다.

실제 이달 18일 오전 10시 54분에는 군포시 수리산 병풍바위 부근에서 A씨(58)가 넘어져 머리에 피를 흘리고 어깨 통증을 호소, 소방당국이 소방헬기를 이용해 병원으로 이송했다.

같은 날 오후 12시 42분경에는 성남시 청계산 국사봉 부근에서 B씨(32)가 하산 도중 발목이 골절되는 부상을 당해 마찬가지로 소방헬기를 통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처럼 최근 산악사고가 계속되면서 도 소방재난본부는 안전한 산행을 위해 ▲기상정보 및 등산경로 사전 확인 ▲방한복 등 준비 ▲등산 전 가벼운 준비운동 ▲개인용 물통 및 비상식량 준비 ▲보호대, 스틱 등 준비 및 배낭 착용과 같은 안전수칙을 반드시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소방서별로 주요 등산로에 안전지킴이를 운영하며 안전산행 캠페인과 응급처치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며 “안전수칙을 꼭 준수해 안전하고 즐거운 산행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호영 기자 | 다른기사보기 | ultra0420@naver.com
- Copyrights ⓒ 동두천연천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www.dysisa.com/main/main_news_view.php?seq=41575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URL복사

네티즌의견

의견숨기기
이름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비밀번호
제목 의견등록
내용
스팸방지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