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정뉴스 > 종합

경기도, 고액·상습체납자 명단 공개

1000만 원 이상 체납중인 2788명 대상

2020년 11월 18일 15시 38분 동두천연천시사신문


경기도가 지방세, 지방행정제재·부과금 등 1000만 원 이상 세금을 내지 않은 고액·상습 체납자 2788명의 명단을 도 홈페이지와 위택스(지방세 납부 사이트)에 18일 공개했다.

지방세는 지방자치단체가 부과하는 조세로 ‘취득세’, ‘재산세’, ‘지방소득세’ 등이고, 지방행정제재·부과금은 조세 외 지방자치단체 수입원으로 ‘과징금’, ‘이행강제금’, ‘부담금’, ‘변상금’ 등이 있다.

지방세 고액·상습 체납자 명단에 오른 이들은 개인 1726명, 법인 615곳이며 체납액은 개인 674억 원, 법인 303억 원 등 총 977억 원이다.

지방행정제재·부과금 체납자 명단에 포함된 이들은 개인 423명, 법인 24곳으로 체납액은 개인 201억 원, 법인 413억 원 등 총 614억 원이다.

지방세, 지방행정제재·부과금을 상습으로 체납한 액수를 합하면 총 체납액은 1591억 원에 이른다.

도는 체납자 명단공개에 앞서 지난 3월에 ‘지방세징수법 제11조’와 ‘지방행정제재·부과금의 징수 등에 관한 법률 제7조’에 따라 지방세 체납자 2800명, 지방행정제재·부과금 체납자 593명에게 명단공개 사전안내문을 발송했으며 6개월 동안 소명자료를 접수했다.

소명 기간 동안 1116명이 260억 원의 지방세와 지방행정제재·부과금을 납부했으며, 이번에 명단이 공개된 이들은 해당 기간 동안에도 납부하지 않은 이들이다.

공개된 명단 중 지방세 개인 최다 체납자는 수원시에 사는 박○○씨로 지방소득세 양도소득세분 등 3건 11억 원을 납부하지 않았다.

지방행정제재·부과금 개인 최다 체납자는 김포시에 사는 이△△씨로 부동산실명법위반과징금 7억 원을 납부하지 않았다.

용인에 위치한 용인◇◇◇◇도시개발사업조합은 재산세 22억 원, 광역교통시설부과금 394억 원을 체납해 지방세, 지방행정제재·부과금 두 개 분야 최다 체납 법인으로 이름을 올렸다.

최원삼 조세정의과장은 “지방세, 지방행정제재·부과금 고액·상습체납자에 대해서는 명단공개는 물론 관허사업제한 등 강력한 행정제재와 재산 압류, 가택수색, 강제공매 등 체납처분을 적용할 예정”이라며 “특히 고의적 재산은닉, 포탈 행위자에 대해서는 철저한 조사를 통한 출국금지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외국인 체납자도 출국 정지 대상에 포함될 수 있다”고 말했다.

고액체납자 명단은 경기도 홈페이지(www.gg.go.kr), 위택스(www.wetax.go.kr)에서 볼 수 있으며 공개내용은 체납자 성명, 상호(법인명, 대표자), 나이, 주소, 체납세목, 체납액 등이다.



정호영 기자 | 다른기사보기 | ultra0420@naver.com
- Copyrights ⓒ 동두천연천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www.dysisa.com/main/main_news_view.php?seq=41641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URL복사

네티즌의견

의견숨기기
이름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비밀번호
제목 의견등록
내용
스팸방지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