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정뉴스

“이제 ‘투명 페트병’은 따로 버리세요!”

25일부터 공동주택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시행

2020년 12월 24일 16시 54분 동두천연천시사신문


25일부터 전국 공동주택에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제도가 시행됨에 따라 경기도가 도민의 적극적 참여를 당부했다.

환경부의 ‘재활용가능자원의 분리수거 등에 관한 지침’이 개정되면서 ▲공동주택은 올해 12월 25일부터, ▲다세대·단독주택 등은 1년간의 유예기간 후 내년 12월 25일부터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제도가 단계적으로 시행된다.

지침 상 공동주택의 기준은 300세대 이상 또는 150세대 이상이면서 승강기가 설치된 아파트 등이다. 연립주택·빌라의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은 내년 12월 25일부터 시행하되 자체적으로 분리배출을 희망하면 올해부터 동참할 수 있다.

투명 페트병은 재활용이 가능한 고부가가치 재생 원료지만 그동안 색깔 있는 플라스틱 폐기물과 섞여 버려져 폐기되는 경우가 많았다. 이번 지침 개정으로 연간 최대 10만 톤에 이르는 고품질 재활용원료를 확보하고, 쓰레기 배출량 저감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지침 시행에 따라 공동주택 관리사무소에서는 기존 플라스틱 배출함과 구분되는 별도 ‘투명 페트병 전용 배출함’을 마련해야 하며, 분리 배출된 투명 페트병은 재활용 업체의 선별-재생원료 처리 과정을 거쳐 기능성 의류나 가방 등에 쓰이는 의류용 원사 또는 재생 용기로 재생산된다.

도는 새로운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실천될 수 있도록 버스, 공동주택 승강기 미디어보드, 게시판 등 다양한 방법을 활용해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또, 시·군과 함께 별도 배출함 설치, 수거 상황 등을 수시로 확인하고 공동주택과 재활용 업체를 연계해 투명 페트병의 안정적인 처리도 지원할 계획이다.

엄진섭 환경국장은 “코로나19 이후 증가하고 있는 생활폐기물을 효율적으로 관리해 도가 자원순환사회 조성에 앞장설 수 있도록 하겠다”며 “투명 페트병을 포함한 재활용품의 올바른 분리배출 실천에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호영 기자 | 다른기사보기 | ultra0420@naver.com
- Copyrights ⓒ 동두천연천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www.dysisa.com/main/main_news_view.php?seq=4169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URL복사

네티즌의견

의견숨기기
이름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비밀번호
제목 의견등록
내용
스팸방지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