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지방자치 > 지방자치

연천군, 지난해 관광객 ‘2배 이상 증가’

코로나19 악재 불구, 2020년 대비 223% 늘어

2022년 01월 06일 10시 57분 동두천연천시사신문


코로나19라는 전대미문의 악재에도 불구, 지난해 연천을 찾은 관광객이 전년 대비 2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지난해 연천을 찾은 관광객은 총 ‘153만1000명’으로 2020년(68만6000명)보다 ‘223%(84만5000명)’ 증가했다고 6일 밝혔다.

연도별 관광객 변동 추이는 2016년 91만 명, 2017년 84만 명, 2018년 74만 명, 2019년 122만 명, 2020년 84만5000명이었으며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2020년 관광객이 크게 감소했다.

이에 군은 ‘2020~2023 연천방문의 해’를 추진, 다채로운 관광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관광객 유치 및 지역 이미지 제고에 나섰다.

군은 ‘유네스코 2관왕 생태관광도시’라는 브랜드를 구축하고 지역 대표 명소인 재인폭포, 전곡선사유적지, 호로고루성, 주상절리 등을 적극 홍보했다. 아울러 관광객 유치를 위한 DMZ 평화의 길 조성, 지오카약 프로그램, 다채로운 지질·생태 프로그램 등 다른 지역과 차별화한 콘텐츠를 제공했다.

올해 연천군의 관광 분야 목표는 ‘명품생태관광도시’ 조성이다. 이를 위해 군은 현재 임진강 주상절리센터 건립,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활성화 사업, 지질명소 정비 등 관광인프라 구축을 진행 중이며 차근차근 경기북부 대표 생태관광지로 도약한다는 방침이다.

김광철 군수는 “유네스코의 인정을 받은 청정 자연과 생태환경은 연천군만의 브랜드이며 큰 강점”이라며 “지속적 관광자원 발굴과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명품생태관광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호영 기자 | 다른기사보기 | ultra0420@naver.com
- Copyrights ⓒ 동두천연천시사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http://www.dysisa.com/main/main_news_view.php?seq=42348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URL복사

네티즌의견

의견숨기기
이름작성일
전체의견보기(0)
이름
비밀번호
제목 의견등록
내용
스팸방지

!!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개인정보를 유출하는등 법률 및 신문사 약관에 위반되는 글을 삼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게시물에 대한 민형사상의 법적인 책임은 게시자에게 있으며 운영자에 의해 삭제되거나 관련 법률에 따라 처벌 받을 수 있습니다.